청라닷컴

TOP

자유게시판 Board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제목 인천시 손들어준 대법원..'정당현수막 철거' 동력 얻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작성자 청라닷컴 댓글 1건 조회 508회 작성일23-09-18 06:26

본문

인천시 손들어준 대법원..'정당현수막 철거' 동력 얻었다

 

2023-09-17 [경인일보] 유진주기자 yoopearl@kyeongin.com

6월 난립 방지 조례 전국 최초 시행

행안부 "상위법 저촉돼" 소송 제기

인천시는 지난 6월 정당현수막 난립을 방지하는 내용의 조례를 전국 최초로 시행했다. 인천시는 조례 개정을 통해 정당현수막을 지정 게시대에만 걸도록 하고 국회의원 선거구별 4개 이하로 제한했다. 정책 홍보가 아닌 혐오나 비방 내용을 담지 못하도록 했다.

이후 행안부는 이 조례가 상위법인 옥외광고물법에 저촉된다며 대법원에 집행정지 신청과 함께 소송을 제기(6월16일자 3면 보도=행정안전부 '인천시의회, 정당현수막 조례 상위법 저촉' 대법원에 제소)했다. 현행 옥외광고물법은 정당 정책과 정치적 현안에 대해 표시·설치하는 현수막은 설치를 제한받지 않도록 규정하고 있어, 인천시 조례는 상위법에 위반된다는 게 행안부 입장이다.

 

인천시의회 관계자는 "행정소송법에 따르면 시민들에게 회복이 불가능한 피해를 끼치고 재산상 불합리함을 준다고 판단될 때 긴급하게 집행을 정지할 수 있다"며 "재판부는 인천시 조례가 크게 긴급을 요하지 않는 사안이라고 판단한 것"이라고 했다.이어 "(상위법 저촉 여부를 따지는) 본안 소송의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아직 모른다"면서도 "재판부의 집행정지 신청 기각으로 인천시가 조례를 개정해 공포·시행하는 게 유효해졌다"고 의미를 짚었다. 인천시는 정당현수막 강제 철거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게 됐다. 인천시가 10개 군·구에서 지난 7월12일부터 9월13일까지 정비한 정당현수막은 자진 철거를 포함해 총 1천377개에 이른다.

집행정지신청 '기각' 강제 조치 가능

지역 정치권 "홍보수단 막혀" 불만

대법원의 이번 판결로 인천시의 정당현수막 철거 조치에 힘이 실린 반면, 지역 여야 정치권은 불만을 나타내고 있다. 내년 총선을 200여 일 앞둔 상황에서 정당과 정치인을 알릴 기회가 줄어든다는 이유에서다. 소수 정당을 비롯해 현역 국회의원에 맞서 총선을 준비해야 하는 정치인들 역시 인천시 조례로 인해 부정적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는 입장이다.

 

인천 정치권 관계자는 "현역이 아닌 원외 위원장 등 정치인들의 경우 정치적 활동이 제한된 상황에 핵심 홍보 수단이 막히는 것"이라며 "정당현수막을 걸 지정 게시대 위치와 개수도 충분하지 않다"고 말했다.인천시 관계자는 "인천시 조례에 지정 게시대를 확충한다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며 "올해 추가경정예산에 이어 내년도 예산안에도 지정 게시대 확충 사업비를 반영한 상태"라고 말했다.

 

 

 

댓글목록

홍이짱님의 댓글

홍이짱 작성일

https://rosecasino.co.kr/ 移댁??몄궗?댄듃https://uricasinos.com/ ?⑤씪?몄뭅吏€??https://uri-casino.com/evolution/ ?먮낵猷⑥뀡 <div style="position:absolute; left:-9999px; top:-9999px;" class="sound_only"><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a href="https://naver.com">?ㅼ씠踰?/a></div>